이스라엘 소식


이스라엘에서 온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2.21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번역: 김미애

 

 

예루살렘 기도 목록

2018221

 

이번에는 특별 기도 목록이 될 것입니다. 출애굽기 파라샤(토라 포션)는 다루지 않을 것입니다. 파라샤는 광야에서 성막을 짓는 일을 다루고 있고 토라의 주된 주제는 주께서 그 백성 가운데 거하기를 원하신다는 것입니다. 성막은 본질적으로 치장이었고, 이스라엘이 이교도 이웃을 부러워하여 그들을 모방하지 않게 하려는 것입니다. 사실 아브라함, 이삭, 야곱에게는 예배드리는 성전이나 성막이 없었습니다. 그들은 이스라엘 민족의 선조이며 우리 믿음의 영웅입니다. 이스라엘의 성전과 제사장제도를 보면, 결국에 그것은 심지어 성전 안까지 우상숭배를 가져왔습니다. (에스겔 8장 참조) 신약에서도 대제사장은 꼭 공의와 순결의 귀감이 된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러니까, 제가 성막과 솔로몬이 지은 성전에 대해 크게 존중하기는 해도, 결국에는 쿰란 공동체(사해 공동체)같이 이스라엘은 예루살렘 성전 없이도 살아남아왔고 살아남을 수 있다는 말씀입니다. 왜냐하면, 우리 각 사람이 주의 성전이며 하나님의 영이 우리 안에 거하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예슈아께서 우리를 정결하게 만들도록 해드렸다면 적어도 하나님의 영은 우리 안에 거해야 합니다. 우리 마음에 할례를 하도록 합시다.

 

이제 우리의 귀한 엘하난 벤 아브라함 형제가 오늘 보내온 시 한편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저는 엘하난 형제가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의 회당과 교회가 모두 다뤄야 하는, 우리 문화 속에 커지고 있는 근본적인 이슈 몇 가지를 다뤘다고 믿습니다. 그 이슈들을 다루지 않거나 직면하지 않는다면, 그에 대한 치료책은 발견되지 않을 것이며 그 심판도 오래 지체되지 않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주님께서 우리 세상에 대한 시간표와 가득차기를 기다리고 계시는 불법의 잔도 가지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천진난만의 죽음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이는 네 빛이 이르렀고 - 보라 어둠이 땅을 덮을 것이며 캄캄함이 만민을 가리려니와 - 이사야

 

     한 시대의 미술과 음악은 그 시대정신을 흡수하여 그것을 후세대가 경험하도록 전해줄 수 있다. 나의 유년기와 청소년기를 보낸 1950년대와 1960년대 초에는 작은별아 어디에 있니, 내가 해야 하는 전부는 꿈꾸는 것, 마법 같은 이 순간, 지붕 위로, 오늘밤 사자가 자네, 찰흙 백 파운드로, 키 큰 상수리나무가 있었는데, 언체인드 멜로디, 모든 것에는 때가 있지, 빅 존, 마이 걸, 바람에 불려같은 노래들이 나왔었다. 모두 자연스런 천진함을 풍기는 아름다운 곡조에 낭만적인 곡들이었다. 그것은 마약이 젊은이의 정신을 왜곡시키기 전이었고, 미국 젊은이들이 학교 총기난사로 서로를 죽이기 시작하기 전이었다. 맞다, 그때도 싸우기도 하고 눈이 멍 들기도 했다, 톰 소여와 허클베리핀의 시대에 그랬던 것처럼. 그렇지만 그때는 천진난만한 맛이 있었고, 명예도 좀 있었다.


      텔레비전에서 우리는 오지와 해리엇, 나는 루시가 좋아 같이 아버지와 어머니와 그들의 자녀가 있는 행복한 가족을 보았고, 다른 사람들의 귀에 욕이 들리게 하지 않는 센스를 가진 데이비 크로켓이나 론 레인저같은 영웅들과 동일시하기도 했다. 우리는 실제로도 웃긴 아모스와 앤디, 크루초 막스와 함께 웃었다. 그리고 섹스는 본질적으로 실제 집에서나 있는 일이었지, 관음증 있는 사람들을 위해 TV화면이나 영화에 나오지는 않았다. 남자가 남자와 결혼한다는 생각은 소돔을 연상할 때 외에는 우리 생각에 결코 떠오른 적이 없었다.


      그러나 그런 일은 혁명전의 일이었다. 프랑스혁명처럼 진보좌익은 앞서 말한 프로그램들의 해고를 요구했고, 평등이라는 이름으로 성도착과 포르노에도 똑같은 시간을 줄 것을 요구하고, 표현의 자유라는 이름으로 저속한 말을 허용할 것을 요구했다. 그리고 그들은 그들이 요구한 것을 얻어냈다.


      그러나 그것은 천진난만의 궤도에서 벗어나는 걸음마였을 뿐이었다. 몇 년이 못 되어, 보수주의자들에게는 경악할 일이나, 자유주의자들에게는 열광어린 환호를 받으며 온갖 비열하고 여러 등급의 야수가 외설이라는 우리에서 풀려 나왔다. 그리고 그때 이후로 이 나라의 도덕성은 곤두박질 쳤고, 다른 자유세계에 많은 영향을 주었다. 음악은 이제 우리 집주인을 죽여, 내 시꺼먼 거시기, 질 식당, 방탄 지갑, 도기스타일 같은 제목을 가진 강간, 살인, 피학대음란증을 랩으로 부르는 것으로 발전했다. 이제 우리 자녀와 손주들은 온갖 종류의 포르노, 성도착, 사기와 폭력과 욕설과 성적 문란을 담은 음악과 영화를 탑재한 그들의 아이폰으로 전자세계를 상대하고 있다. 그리고 하나님은 학교나 직장이나 공공장소에서 금지된 기피 대상이 되었다. 그리고 우리는 젊은이들이 왜 미래에 대한 희망 없이, 문신과 피어싱으로 뒤덮여있고 마약을 하고 학교 친구들에게 총기 난사를 해대는 비율이 경악할 정도로 높아지는지 의아해 한다.


      우리와 별반 다르지 않았던 노아 시대에 별로 인기 없던 노아처럼 우리도 지식이 줄어들며 성큼성큼 벌어지는 간격 너머에서 말한다. 전자기기의 왁자지껄한 소리와 불경스런 말들로 짙어지는 안개가 지구를 휩싸며, 동화되고 중독된 세대의 정신에 짙게 드리우며 정신을 마비시키고 있다. 그러나 우리는 계속 힘써야 한다. 결국 모두가 심판하시는 분앞에 서서 그곳에서 무죄인지 유죄인지 판결을 듣고 그에 따라 보응을 받을 것이므로. 우리의 부패한 정신을 다시 천진난만이 부활한 상태로 회복시킬 수 있으신 분은 오직 하나님의 어린양뿐이다.


      엘하난 2018년 예루살렘

 

네티비야와 로에 이스라엘 교회의 필요들을 위해 계속 기도해 주십시오. 저희는 네티비야가 하고 있는 여러 가지 모든 섬김과 사역을 위해 영적 필요와 사회적 필요와 스텝 필요, 재정적 필요가 있습니다.

 

움 아부 에이드라는 이름의 경건한 무슬림 노파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그녀는 연로하고 아파서 하나님의 자비가 필요합니다. 움 아부 에이드님은 우리의 귀한 친구이자 형제 되는 이의 어머니입니다. 암으로 심각한 상태에 있는 한 젊은 여성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그녀의 이름은 티네케입니다. 티네케는 네덜란드에 살고 있고 그녀의 가족은 신실한 형제자매들입니다. 몇 주 전 여러분이 티네케를 기도해주셨을 때 그녀의 상태가 호전되었었습니다. 우리는 티네케와 이 기도 목록에 있는 모든 이들을 위하여 계속 기도하며 하늘의 문을 두드려야 합니다.

 

여러분께 브라질 벨로-오리손떼의 죠지 목사님과 그의 아내 비다를 위한 특별기도 부탁이 있습니다. 두 분 모두 많이 아프십니다. 이 두 분은 아주 특별하고 귀한 형제자매님이며 하나님의 종입니다.

 

이 세상의 문제들로 씨름하고 있으며, 더 나은 직장과 직업을 얻는 데에, 그리고 육체적 질병은 아니지만 삶의 시험과 시련이 되는 문제들에 하나님의 지혜와 도움이 필요한, 이 특별한 형제자매님들을 위해 계속 기도해 주십시오. 정 형제님과 이 자매님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저는 우리의 귀한 고 형제님과 그의 가족, 크리스티 자매님, 로렐 자매님, 마이클 크네즈빅 형제님, 그리고 일본에 계시는 아베상과 그의 가족과 그의 100세 되신 장모님 사다코 여사에 대해 특별히 관심을 갖고 기도드립니다.

 

예루살렘에 있는 개리를 위해 계속 기도해 주십시오. 개리는 검사 받아야 할 것이 몇 가지 더 있습니다. 이번에는 심장에 좀 문제가 있습니다. 우리 주님의 자비의 보좌 앞에 개리와 그의 가족을 올려드려 주십시오.

 

아하론(돈과 낸시의 아들)은 아직 뇌 종양 투병 중입니다. 여러분의 기도 가운데 그도 기억해 주시고, 그의 가족도 기억해 주십시오. 유리 마리아넨코는 전립선암 투병 중입니다. 우리의 연로하신 멋진 형제자매님들이 우리의 기도가 필요합니다: 아후바 벤 메이르, 다비드 스턴은 요즈음 입원 중이셔서 많은 기도와 하나님의 기적적인 치유가 필요합니다, 마르시아 슐람, 사리트, 미리암, 일라나, 레아. 우리 예후다 에이치(H.) 형제님도 하나님의 은혜로운 치유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저는 귀한 한 부부를 위한 기도부탁을 덧붙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형제자매님들, 루비, 클라라, 파울로, 나오미, 팀 터커, -미리야미, 사투-마리아, 안나-마이야, 시니 투울리, 에르키와 시르파, 케이조와 살메, 에블리나, 에바 에이치(H.), 죠지아에 계시는 리즈, 마르시아의 친정부모님이신 호레이스와 준을 올려드립니다. 우리는 특히 벨로-오리손떼에 계시는 마르셀로의 아버지와 어머니를 주님의 자비의 보좌 앞에 올려드립니다.

 

우리는 다음의 귀한 형제자매님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도쿄에 계시는 쿠리타 목사님, 토루 상, 유미 자매님의 남편과 그녀의 아버지 오하라 선생님, 쇼코 상, 타케오 선생님, 토모코 상. 모두 일본에 계십니다. 사다코 여사는 열흘 전에 100세 생일이셨습니다. 여사님은 계속해서 날마다 이스라엘의 구원을 위해 기도하십니다. 사다코 여사님이 계속 건강하고 정신이 맑으며 계속 이스라엘의 구원을 위해 기도하실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 이삭, 야곱의 자손들을 축복하는 모든 자들에게 복 주시고 아브라함에게 하신 약속을 지키시기를 축원하며, 주님께서 여러분과 여러분 주위 세상을 위해 행하고 계시는 모든 일에 여러분 모두를 건강하고, 복되며, 행복하게 지켜주시기를 축복합니다!

 

요셉 슐람

 

 

======================================================

 

 

Jerusalem Prayer List

February 21, 2018

 

This is going to be a special prayer list. I will not deal with the Parasha of Exodus. The Parasha deals with the building of the Tabrenacle in the wilderness and the relevance of that Torah is mainly that the Lord wants to dwell inside the people. The tabrenacle was essentially a decoration and keeping Israel from being jealous and copying their pagan neighbors. The fact is that Abraham, Isaac, Jacob, did not heave a temple or a tabrenacle to worship. They are the fathers of the nation and the heroes of our faith. If you look at the Temple and the Priesthood of Israel in the end it brought idolatry even inside the temple. (See Ezekiel chapter 8 and even in the New Testament the High Priest was not exactly a paragon of righteousness and purity. So, although I have great respect for the Tabrenacle and the Temple that Solomon built in the end like the community in Qumran (The Dead Sea Community) Israel can survive and has survived without a temple in Jerusalem because each one of use is the temple of the Lord and the Spirit of God dwells inside of us. At least it ought to dwell in us if we allow Yeshua to purify us let us circumcise our hearts.

 

Now I would like to share with you a poem that our dear brother Elhanan Ben Abraham sent today. I believe that Elhanan addressed some of the basic issues that have developed in our cultures that are to be addressed by both the Synagogues and the Churches of our World. If they are not going to be addressed and faced the cure will not be found and the judgment will not be delayed for long because the Lord has a time table for our world and also a cup of iniquity that is waiting to be filled.


THE DEATH OF INNOCENCE


      Arise and shine for your light has come- for behold, darkness will cover the Earth, and a fog all the peoples- Isaiah

 

     The arts and music of a time can absorb the spirit of that epoch and transmit it to later times to experience. My childhood and youth in the 1950’s and early ‘60s produced such songs as Where are you Little Star, All I have to do is Dream, This Magic Moment, Up on the Roof, The Lion Sleeps Tonight, With a Hundred Pounds of Clay, There Was a Tall Oak Tree, Unchained Melody, For Everything There is a Season, Big John, My Girl and Blowin’ in the Wind- all melodious and romantic in the natural fragrance of innocence. That was before drugs began distorting the mind of youth. And before the youth of the USA began killing each other in school shootings. Yes, there were fights and black eyes, as there surely were in Tom and Huck’s day, but it owned the taste of innocence, and some honor.

     

      On the television we watched happy families that were made up of a father and a mother and their children, like Ozzie and Harriet and I love Lucy, and identified with heroes like Davy Crockett and the Lone Ranger, who had the good sense of not bringing the curses of four-letter words to our ears. We laughed along with Amos and Andy and Groucho Marx, who were actually funny. And sex was essentially at home in reality, not performed on the TV screen or movies for voyeurs. The thought of a man marrying a man could never have crossed our mind, unless contemplating Sodom.


      But that was before the Revolution. Like the French Revolution, the ‘Progressive’ Left demanded the heads of the aforementioned, and in the name of equality, demanded that equal time be given to perversion and porno and, in the name of free speech, vile language. And they got what they demanded.


      But that was only the first baby steps off the trail of innocence. In the years that followed every vile and rank beast had been set free from the cage of indecency, to the enthusiastic applause of the Liberal, and the dismay of the Conservative. And since then the morality of the nation has nose-dived, and much influenced the rest of the free world. Music has now devolved to the Rap of rape, murder, and masochism, with such edifying titles as Kill My Landlord, My Black Azz, Vagina Diner, Bulletproof Wallet and Doggystyle. Now our children and grandchildren face an electronic world on their Iphones laden with access to every form of porno and perversion, and music and movies that carry the virus of deceit and violence and cursing and perversion and sexual chaos. And God has become persona non grata, forbidden in schools or workplaces or public spaces. And we wonder why we see the young with no hope for the future, covered with tattoos and piercings and drugs, and even mass shooting their classmates at an alarmingly increasing rate?


      We, unpopular like Noah in his day not so different from ours, speak across a widening chasm where understanding is diminished in the increasing distance. A thickening fog of electronic babble and blasphemy surrounds the Earth, clouding and numbing the minds of a generation absorbed and addicted. But we must continue the endeavor, for ultimately all will stand before the Judge, and there hear the verdict of either innocent or its opposite- guilty- and be rewarded accordingly. It is only the Lamb of God who can restore our corrupted minds back in the resurrection of innocence.


      Elhanan- Jerusalem 2018

 

Keep praying for the needs of Netivyah and the Roeh Israel Congregation. We have spiritual needs and social needs and staff needs and financial needs for all the different services and ministries that Netivyah is doing.

 

Please pray for a dear old devout Muslim woman named Um Abu Eid. She is old and sick and in need of God’s mercy. Um Abu Eid is the mother of one of our dear friends and brothers. Pray for a young woman who has a very serious situation with cancer. Her name is Tineke. Tineke lives in Netherlands and her family are faithful brothers and sisters . When you prayed for Tineke a few weeks back her situation improved and we must keep praying and knocking on Heaven’s door for Tineke and for all the people on this prayer list.

 

I am asking you for special prayer for Pastor George and Bida his wife from Belo-Horizonte, Brazil. They are both very ill and they are both very special and very appreciated brothers and sisters and servants of God.

 

Please continue to pray for these special brothers and sisters who are struggling with issues of this world, and need divine wisdom and help to have better work and jobs, and other issues that are not physical illness but tests and trials in life. Please pray for Mr. Chung and Sister Lee. I have special concern for our dear brother Goh and his family, and for Sister Christy, Sister Laurel, and for Brother Michael Kenzevic, and Abe San and his family and his centenarian mother-in-law Sadako San in Japan.

 

Continue to pray for Gary in Jerusalem. Gary has some more tests to go through and this time it is some questions with his heart. Lift Gary and his family before the throne of mercy of our Lord.

 

Aharon (Don and Nancy's Son) is still struggling with a tumor in his brain keep him in your prayers please! Also keep his family in your prayers. Yuri Marianenko is fighting a prostate cancer. Our wonderful older brothers and sisters need our prayers: Ahuvah Ben Meir, David Stern is in the hospital these days and needs much prayer and divine miraculous healing, Marcia Shulam, Sarit, Miriam, Ilana, and Leah. Yehuda H., our brother is also in need of God’s gracious healing touch. I am adding a request for you to pray for a dear couple.

 

We lift up our dear brothers and sisters Ruby, Clara, Paulo, Naomi, Tim Tucker, Anne-Mirijami, Satu-Maria, Anna-Majia, Sinni Tuuli, Erki and Sirpa, Keijo and Salme, and Evelina, Eva H., Liz in Georgia, and Horace and June Marcia’s parents. We especially lift before God’s throne of mercy Marcelo’s father and mother in Belo-Horizonte.

 

We pray for the following dear brothers and sisters: Pastor Curita in Tokyo, Toru San, and the husband of Yumi and for her father Ohara Sensei, Shoko San, Takeo Sensei and Tomoko San all in Japan. Sadako San, had her 100th Birthday 10 days ago and she continues to pray daily for the salvation of Israel and please you pray for Sadako San to continue to be healthy and with a good mind and keep praying for Israel’s salvation.

 

God bless and keep HIS promises to Abraham and bless all those who bless the Children of Abraham, Isaac, and Jacob. Keep you all healthy, blessed, and happy in all that the Lord is doing for you and for the world around you!

 

Joseph Shulam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8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389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6.22 image

992018년 6월 22일
388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6.20

872018년 6월 21일
387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6.15 image

1562018년 6월 18일
386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6.13

892018년 6월 17일
385

[아셰르 인트레이터] 긴급중보기도: 싱가포르에서 있을 트럼프-김 정상회담

2152018년 6월 11일
384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6.08 image

1032018년 6월 11일
383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6.08

1182018년 6월 11일
382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6.01 image

2182018년 6월 2일
381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5.31

1442018년 6월 1일
380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5.25 image

2432018년 5월 25일
379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5.25

1482018년 5월 25일
378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5.18 image

2072018년 5월 19일
377

[네비티야] 샤부옷(오순절) 인사 image

2292018년 5월 13일
376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5.11 image

2192018년 5월 11일
375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5.10

1922018년 5월 11일
374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5.04 image

2862018년 5월 4일
373

[요셉 슐람] 특별기도부탁-2018.04.29

4532018년 4월 30일
372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4.27 image

1882018년 4월 27일
371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4.26

1502018년 4월 27일
370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4.16

1142018년 4월 27일
 

 
                                                                                      키비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후원안내   
|   사이트 맵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352 신동아쇼핑 211호   TEL.02-792-7075/6  070-7124-7075  FAX.02-792-7050 
                                                                                                                     Copyright ⓒ 2016 KIBI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