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소식


이스라엘에서 온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카찌르 아셀] 2018.03.12-장차 올 좋은 것의 그림자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번역: 김미애

 

 

장차 올 좋은 것의 그림자

 

지금 우리가 하는 말의 요점은 이러한 대제사장이 우리에게 있다는 것이라 그는 하늘에서 지극히 크신 이의 보좌 우편에 앉으셨으니 2성소와 참 장막에서 섬기는 이시라 이 장막은 주께서 세우신 것이요 사람이 세운 것이 아니니라 3대제사장마다 예물과 제사 드림을 위하여 세운 자니 그러므로 그도 무엇인가 드릴 것이 있어야 할지니라 4예수께서 만일 땅에 계셨더라면 제사장이 되지 아니하셨을 것이니 이는 율법을 따라 예물을 드리는 제사장이 있음이라 5그들이 섬기는 것은 하늘에 있는 것의 모형과 그림자라 모세가 장막을 지으려 할 때에 지시하심을 얻음과 같으니 이르시되 삼가 모든 것을 산에서 네게 보이던 본을 따라 지으라 하셨느니라 6그러나 이제 그는 더 아름다운 직분을 얻으셨으니 그는 더 좋은 약속으로 세우신 더 좋은 언약의 중보자시라. 히브리서 8:1-6

 

위 성경구절은 우리에게 시내산에서 모세에게 보인 땅과 하늘의 장막의 대응을 보여줍니다(25:40). 출애굽기 25장 내내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성막의 양식과 그 기구들과 그가 그것을 어떻게 만들어야 하는지에 대해 말씀하십니다.

 

무릇 내가 네게 보이는 모양대로 장막을 짓고 기구들도 그 모양을 따라 지을지니라. 25:9

 

땅의 성전과 완전한 하늘의 성전 사이의 대응을 설명하는 것은 히브리서 9장에서 볼 수 있고, 9장과 10장에서 히브리서 기자는 메시아의 희생제사가 얼마나 높은 것인지에 대해 말합니다.

 

첫째, 예슈아의 희생제사는 하늘의 것이었습니다. 그것은 땅에서 일어난 일이지만 하늘의 성막과 연결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하늘에 있는 것들의 모형은 이런 것들로써 정결하게 할 필요가 있었으나 하늘에 있는 그것들은 이런 것들보다 더 좋은 제물로 할지니라 24그리스도께서는 참 것의 그림자인 손으로 만든 성소에 들어가지 아니하시고 바로 그 하늘에 들어가사 이제 우리를 위하여 하나님 앞에 나타나시고 25대제사장이 해마다 다른 것의 피로써 성소에 들어가는 것 같이 자주 자기를 드리려고 아니하실지니 9:23-25

오직 그리스도는 죄를 위하여 한 영원한 제사를 드리시고 하나님 우편에 앉으사 13그 후에 자기 원수들을 자기 발등상이 되게 하실 때까지 기다리시나니 10:12-13

 

둘째, 그것은 염소나 송아지의 피가 아닌, 영원한 구속을 이룬 메시아의 피였습니다.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자기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가셨느니라 9:12

 

마지막으로, 그분께서는 단번에 영원히 그분의 피를 흘리신 대제사장이십니다.

지금 우리가 하는 말의 요점은 이러한 대제사장이 우리에게 있다는 것이라 그는 하늘에서 지극히 크신 이의 보좌 우편에 앉으셨으니 2성소와 참 장막에서 섬기는 이시라 이 장막은 주께서 세우신 것이요 사람이 세운 것이 아니니라 3대제사장마다 예물과 제사 드림을 위하여 세운 자니 그러므로 그도 무엇인가 드릴 것이 있어야 할지니라. 8:1-3

제사장마다 매일 서서 섬기며 자주 같은 제사를 드리되 이 제사는 언제나 죄를 없게 하지 못하거니와 12오직 그리스도는 죄를 위하여 한 영원한 제사를 드리시고 하나님 우편에 앉으사 10:11-12

 

예슈아께서 유월절 희생제사를 완전히 이루셨습니다. 유월절 희생제사는 무엇입니까?

 

출애굽기 12장에서 우리는 하나님께서 아직 애굽에서 모세와 아론에게 히브리인들에게 흠 없고 일 년 된 수컷 어린양을 취하여 그들의 집으로 가져오도록 지시하라고 명하십니다. 각 가족은 성경 달력의 첫 번째 달인 니산월 10일에 그렇게 하게 되어 있었습니다. 니산월 14일에 그들은 그것을 잡아 그 피를 그들 집의 문설주에 발랐습니다. 이렇게 한 것은 죽음의 사자가 그들의 집을 넘어가게 하려는 것이었습니다. 그 명령을 따른 가족들은 보호 받았습니다.

 

그와 똑같이, 우리 메시아 예슈아께서 희생제물이 되시어 그분의 피를 흘리시고 우리 마음의 문설주에 바르셨습니다. 우리는 더 이상 이 세상의 파괴자의 것이 아니고, 단 번에 영원히 주님의 것이 되었습니다.

 

 

------------------------------------------------------------

 

 

A Shadow of the Good Things To Come

 

Now this is the main point of the things we are saying: We have such a High Priest, who is seated at the right hand of the throne of the Majesty in the heavens, 2 a Minister of the sanctuary and of the true tabernacle which the Lord erected, and not man. 3 For every high priest is appointed to offer both gifts and sacrifices. Therefore it is necessary that this One also have something to offer. 4 For if He were on earth, He would not be a priest, since there are priests who offer the gifts according to the law; 5 who serve the copy and shadow of the heavenly things, as Moses was divinely instructed when he was about to make the tabernacle. For He said, “See that you make all things according to the pattern shown you on the mountain.” 6 But now He has obtained a more excellent ministry, inasmuch as He is also Mediator of a better covenant, which was established on better promises. Hebrews 8:1-6

 

The above scripture gives us a parallel of the earthly and heavenly tabernacle shown to Moses on the mountain. Exodus 25:40 Throughout Exodus 25 God speaks to Moses about the pattern of the tabernacle and its furnishings and how he should make it.

 

According to all that I show you, that is, the pattern of the tabernacle and the pattern of all its furnishings, just so you shall make it. Exodus 25:9

 

A description of the parallel between the earthly and the perfect or heavenly temple can be seen in Hebrews 9 and in both chapters 9 and 10 the author of the book of Hebrews speaks about how high the sacrifice of Messiah was.

 

First of all, Yeshua's sacrifice was a heavenly one. It took place here on earth but it was connected to the heavenly tabernacle.

23 Therefore it was necessary that the copies of the things in the heavens should be purified with these, but the heavenly things themselves with better sacrifices than these. 24 For Christ has not entered the holy places made with hands, which are copies of the true, but into heaven itself, now to appear in the presence of God for us; 25 not that He should offer Himself often, as the high priest enters the Most Holy Place every year with blood of another Heb. 9:23-25

12 But this Man, after He had offered one sacrifice for sins forever, sat down at the right hand of God, 13 from that time waiting till His enemies are made His footstool. Heb. 10:12-13

 

Secondly, it was the blood of Messiah not of goats and calves which obtained eternal redemption.

Not with the blood of goats and calves, but with His own blood He entered the Most Holy Place once for all, having obtained eternal redemption. Heb. 9:12

 

Lastly, He is the high priest whose blood was shed once and for all.

Now this is the main point of the things we are saying: We have such a High Priest, who is seated at the right hand of the throne of the Majesty in the heavens, 2 a Minister of the sanctuary and of the true tabernacle which the Lord erected, and not man. 3 For every high priest is appointed to offer both gifts and sacrifices. Therefore it is necessary that this One also have something to offer. Heb. 8:1-3

And every priest stands ministering daily and offering repeatedly the same sacrifices, which can never take away sins. 12 But this Man, after He had offered one sacrifice for sins forever, sat down at the right hand of God, Heb. 10:11-12

 

Yeshua fulfilled the sacrifice of Passover. What is the sacrifice of Passover?

 

In Exodus 12 we see that God commands Moses and Aaron to instruct the Hebrews while still in Egypt, to take a one year old male lamb without blemish and to bring it into their home. Each family was to do this on the 10th of Nissan which is the first month of the biblical calendar. On the 14th of Nissan they slaughtered it and put the blood on the doorposts of their home. This was so that the angel of death would pass over their houses. The families that obeyed the command were protected.

 

In the same way, Yeshua our Messiah sacrificed His blood which was shed and applied to the doorposts of our heart. We no longer belong to the destroyer of this world,we belong to Him once and for all.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16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418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9.21 image

722018년 9월 22일
417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9.19

772018년 9월 20일
416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9.14 image

1252018년 9월 15일
415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9.13

1132018년 9월 14일
414

[카찌르 아셀] 2018.09.07-샤나 토바 image

1852018년 9월 7일
413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9.07 image

1752018년 9월 7일
412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9.06

1142018년 9월 6일
411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8.30

1252018년 9월 1일
410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8.31 image

1272018년 8월 31일
409

[카찌르 아셀] 2018.08.27-모든 것에는 때가 있다

1262018년 8월 29일
408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8.24 image

1542018년 8월 25일
407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8.23

1552018년 8월 24일
406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8.17 image

1502018년 8월 18일
405

[네티비야] 2018년 8월 뉴스레터 image

1842018년 8월 11일
404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8.10 image

1922018년 8월 11일
403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8.03

1962018년 8월 4일
402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8.03 image

2192018년 8월 3일
401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7.27 image

2562018년 7월 28일
400

[요셉 슐람] 예루살렘 기도 목록-2018.07.26

2072018년 7월 27일
399

[리바이브 이스라엘] 2018.07.20 image

2702018년 7월 20일
 

 
                                                                                      키비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후원안내   
|   사이트 맵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로 352 신동아쇼핑 211호   TEL.02-792-7075/6  070-7124-7075  FAX.02-792-7050 
                                                                                                                     Copyright ⓒ 2016 KIBI all right reserved.